9월 11일
작성일 : 21-09-12 14:42 / 조회 : 79

 글쓴이 : 청주cbs라디오

찬양Ⅰ

이계영의 “ 하루를 시작할 땐 ”

 



찬양Ⅱ ( 한국CCM 100대 명반 )

송명희와 함께 하는 시편 앨범 중 김도현의 ” 나의 시편 ”

주의 말씀 앨범 중 이성균의 ” 주의 말씀은 ”

 



영성가의 일상 기도


 

영어 찬양

Celine Dion & Andrea Bocelli의 “ The prayer “

일디보의 “ Aleluya “


 

 

 

추천도서

 

아주 보통의 행복

최인철 지음 21세기 북스 출판

 

 

60만 독자가 선택한 스테디셀러 『프레임』, 『굿 라이프』

서울대 심리학과 최인철 교수의 행복론

 

코로나19가 바꿔놓은 새로운 행복의 정의

“행복이란 평범한 일상의 소중함을 아는 것”

스테디셀러 『프레임』, 『굿 라이프』를 잇는 서울대 최인철 교수의 신작 『아주 보통의 행복』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행복론을 담은 책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 변화는 우리 내면의 변화로도 이어졌다. 행복한 삶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기 때문이다. 20년 넘게 서울대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행복에 관해 연구해온 최인철 교수는 이번 책에서 ‘행복의 평범성’에 주목했다.

 

“행복은 그저 일상의 삶을 잘 살아가는 것이다. 밥을 먹고, 일을 하고, 대화를 나누고… 매일 반복되는 일상의 사소함 속으로 더 깊이, 온전히 들어가는 것이 행복이다.” - 본문 중에서

 

이 책의 1부는 코로나19로 인해 달라진 행복의 3가지 변화를 소개하고, 2부는 저자가 느낀 삶에 관한 단상들을 위트 있는 필치로 담아냈다. ‘평범하기에 더욱 소중한 보통의 행복’이라는 메시지는 진지하지만, 형식은 전혀 무겁지 않다. 삶을 향해 한마디 농담을 던지듯 경쾌하게 풀어낸 글들은 오히려 깊은 여운을 남긴다.

 

우리는 매일 고민한다. ‘나는 잘살고 있는 것인지, 내 삶은 행복한 것인지’. 정해진 답은 없다. 행복의 형태는 사람마다 다르기 때문이다. 이 책은 나의 행복을 어떻게 정의하고, 어떻게 만들어나가야 하는지에 대해 스스로 답을 찾을 수 있는 소중한 가이드북이 되어줄 것이다.

 



추천음악

양희은의 “ 가을 아침 “

윤도현의 “ 가을 우체국 앞에서 ”

박강수의 “ 가을은 참 예쁘다 ”

 



어노인팅의 “ 주 사랑이 나를 숨 쉬게 해 ”

 첨부파일 :